Première classe A1 입문

문화: 엽서 작성법

Remettez les phrases dans l'ordre pour reconstituer la carte postale.
엽서가 복원되도록 문장을 순서대로 재배열하세요.


Cannes, le 12 août
Coucou papi et mamie
Nous sommes arrivés à Cannes.
Le soleil brille et la mer est chaude, ce sont de super vacances !
Bisous
Léa
제 자리에 놓인 일부 문장은 그대로 두고 문제풀이를 계속 진행하세요.
다시 풀어보세요
참 잘했어요!

문화 / 엽서 작성법

당신의 나라와 문화에서는 엽서를 쓰나요? 집을 떠나 휴가를 가면 언제나 엽서를 보내나요? 엽서를 누구에게 보내나요? 더 나이가 많은 가족, 친구, 이웃에게 보내나요? 감사의 의미로 엽서를 보내기도 하나요? 당신의 문화에서 엽서는 어떻게 작성하나요?   프랑스어권 나라에서는 에밀리가 TV5MONDE에 보내는 엽서에서 한 것처럼, 어느 정도 답습하는 관례적인 요소가 있습니다. 1. 날짜: 일, 월(글자로 작성), 연도 2. 호칭: "Chers amis, Chère maman, Chers vous tous, Salut (Sophie)" 다음에는 언제나 쉼표가 오고, '안녕' 다음에는 느낌표가 오기도 합니다. 3. 지금 있는 장소를 정확하게 씁니다: « Nous sommes en vacances dans un endroit de rêve, au bord de la mer, on se repose à la campagne, je suis aux sports d’hiver dans les Grisons, etc. » 4. 상태가 어떤지 말합니다(육체적 그리고/또는 정신적 상태): « Je vais très bien, nous sommes en pleine forme, cela fait beaucoup de bien, on s’ennuie, etc. » 5. 무엇을 하고 있는지/했는지 이야기합니다. 휴가 동안의 일과를 알려줍니다: « On lit, on se promène, on se baigne tout le temps, la gastronomie locale est formidable, etc. » 6. 날씨가 어떤지 말합니다: « Il fait beau, chaud, un temps splendide, épouvantable, il pleut, le ciel est toujours bleu, etc. » 7. 돌아옴을 알립니다: « À bientôt, on rentre le 10, on se retrouve à la fête de Tante Henriette, à plus, etc. » 8. 애정을 표현하는 문구: « Affectueusement, tendrement, je t’embrasse bien fort, bises, bisous, etc. » 9. 서명: 이름

이런 것을 좋아하실 수도 있을 거에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