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전화할 때

A1 입문

한국에서는 전화를 받을 때 어떻게 말하나요?자신이 누구인지부터 말하나요?휴대폰을 사용하는 사람이 많나요?아무 때나 전화해도 되나요?

업무상 전화할 일이 있으면 상대방이 편한 시간에 전화를 걸고 상대방이 외국에 있을 경우 시차를 고려해야 합니다.
전화를 걸면 먼저 자신이 누구인지 말하고 인사를 건넨 후 지금 통화를 해도 되는지 양해를 구하고 전화 건 이유를 간단히 말합니다. 전화를 받은 사람 편에 메시지를 전하고 언제쯤 전화를 걸면 통화가 가능한지 물어보면 됩니다.
자동 응답기에 메시지를 남길 경우에는 다음과 같은 내용을 녹음해 두어야 합니다:본인 신분, 전화를 건 날짜 및 시간, 전화를 건 이유, 본인 통화 가능 시간 및 연락처, 정중한 인사(감사합니다, 또 연락 드리죠, 안녕히 계세요 등).
전화를 받을 때에는 대체로 간단히 "여보세요"라고 말합니다. 상대방이 자기 소개를 하면 인사를 건넵니다.

업무상 점심 식사를 함께 하는 자리에서는 핸드폰을 꺼 둡니다. 급히 기다리는 전화가 있을 경우에는 상대방에게 미리 양해를 구하고 핸드폰을 무음 모드로 해 놓고 전화가 오면 식당 밖으로 나가서 전화를 받습니다. 식사 상대가 기다리지 않도록 통화는 간단히 합니다.
일 대 일 회의 중에 전화가 울렸는데 꼭 받아야 하는 경우에는 상대방에게 먼저 양해를 구하고 몸을 뒤로 돌려 전화를 받은 다음 잠시 후 다시 전화해 달라고 부탁합니다.
회의 중에도 역시 핸드폰을 끄고 발언자의 말을 경청합니다.
가능한 한 공공장소에서는 통화를 하지 않도록 합니다. 버스나 기차 안에서 핸드폰이 울릴 경우 전화를 받아도 되지만 목소리를 낮춰 주변 사람들에게 폐를 끼치지 않도록 합니다. 대화가 들리더라도 시선을 주지 않고 대화에 귀 기울이지 않습니다.
핸드폰으로 통화할 경우 대화 첫 마디로 "어딘데?"라는 말을 많이 합니다.
사적인 전화를 걸 때 주말 오전 10시 이전이나 주중 저녁 9시 이후 시간은 되도록 피합니다.
 


자세히 알아봅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