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국적과 직업: 남성형과 여성형의 차이점

A1 입문
Share

한국어에서는 국적을 말할 때 남성형과 여성형을 구분하나요?직업을 수행하는 사람이 남성이냐 여성이냐에 따라 직업명의 형태가 달라지나요?

프랑스어에서는 국적을 말할 때 남성형과 여성형을 따로 구분해서 쓰는 경우가 많습니다. 물론 남성형과 여성형의 형태가 동일한 경우도 있습니다.

이름 역시 남성형과 여성형을 구분해서 씁니다. 예를 들어, François, Léo, Paul은 남성 이름인 반면, Françoise, Léa, Paule, Pauline은 여성 이름입니다. 물론 예외도 있습니다. Dominique, Claude 등

이전에는 직업이 가지는 사회적 지위(의사, 장관, 시장, 교수, 판사...) 혹은 육체적으로 매우 힘든 일(석공, 트럭 운전사, 도살업자...)이라는 이유에서 남성형으로만 사용했던 일부 직업명에 대해 여성형 또한 만들려는 노력이 20세기 말부터 이루어졌습니다. 그 외 직업들은 일반적으로 남성형과 여성형이 따로 있습니다. enseignant, enseignante, chanteur, chanteuse 등

퀘벡에서는 앞서 언급한 직업명의 여성화가 자연스럽게 이루어졌습니다.
반면, 벨기에와 프랑스에서는 프랑스어 사용 관할 기구(Service de la langue française)의 권장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반발이 있습니다. 그러나 벨기에에서는 직업 앞에 붙는 관사는 여성형으로 바꿔 쓰는 것이 일반화되었습니다(Madame la ministre). 프랑스에서는 사회적 지위가 높은 직업의 명칭 및 관사의 형태는 남성형을 그대로 고수하는 경향이 있습니다(Madame le juge).



좀 더 자세히 알아봅시다.

Exercices de mise en pratique

문화:국적과 직업, 남성형 및 여성형

A1
연습문제 4개
듣기 • 문화